고양이는 땀을 흘리지 않는다?

아랭님 15.12.14 15:05 조회 1621 추천 0

 

안녕하세요

집사님들의 고양이도 똥꼬발랄한가요?

저는 똥꼬발랄한 육묘와 함께 생활하면 하루가 정말 정신없이 지나간답니다. 넓지도 않은 집의 끝에서 끝까지 두 마리씩 혹은 세 마리씩 우다다를 시전하시는데 보는 제가 다 숨이 찰 정도예요. 아직 캣초딩 녀석들이 있어서 그런지 성묘인 세 자매도 열심히 우다다를 하니 밑층에 혹시 피해가 되지 않을까 조마조마한 나날들을 보내고 있답니다.

 

psx002tg136553.jpg

 

그런데 어느 날 '갑자기 저렇게 열심히 뛰어다니는데 땀을 흘리지 않는다?!?!?!'라는 생각이 문득 들었어요. 저는 땀이 많아 조금만 움직여도 힘든데 이녀석들은 정말 뽀송뽀송하게 잘 다니는 게 신기하더라고요. 그래서 우다다하고 쉬는 냥이들의 온몸을 구석구석 만져본 적이 있었답니다.

 

그렇다면 고양이는 아무리 뛰어도 땀을 흘리지 않는 것일까요?

twi001t1501084.jpg

 

고양이도 땀을 흘리긴 해요. 다만 사람은 온몸에 땀샘이 있지만 고양이는 발바닥 즉, 분홍색, 포도색, 까만색 젤리라고 불리는 곳에만 땀샘이 존재한답니다. 그리고 고양이는 더울 때보다 긴장했을 때 젤리에서 땀이 더 많이 나온다고 합니다.

'으~ 발바닥에 땀이 나면 더 이상할 것 같다.' 생각하시는 분도 분명 계시겠죠? 걱정 마세요! 고양이가 땀을 흘리는 정도는 사람이 생각할 때 습기가 조금 차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돼요. 물 흐르듯 땀이 나온다면 우다다도 미끄러져서 할 수 없을테니까요.

 

이처럼 고양이는 발바닥 젤리에서만 땀이 분비되고 또, 이 땀은 습기차는 정도만 나오기 때문에 뛰거나 높은 곳에 올라갈 때 미끄럼 방지 역할도 한답니다. 

 

댓글 (0)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고양이상식

제가 고양이와 함께하면서 제일 신경쓰는 부분은 바로 먹거리와 감자, 맛동산의 생산이랍니다. 아마 대부분의 집사님들이 그렇지 않을까 싶어요. 식욕, 용변의 횟수와 상태만큼 내 고양이의 몸 상태를 바로 나타내는...
아랭님 15.12.21 조회 253
Read More
안녕하세요 간혹 '고양이가 감기걸린 것 같아요. 집에 있는 사람이 먹는 감기약을 아주 조금만 먹여도 될까요?', '고양이가 방광염(혹은 기타 가벼운 증상의 질환)을 보이는데 집에 있는 진통제를 조금...
아랭님 15.12.19 조회 1087
Read More
애완동물용품점에 가보셨나요? 엄청나게 많은 종류의 장난감이 있답니다. 이것도 사고 싶고, 저것도 사고 싶고.. 하지만 가장 추천하는 것은 '긴 막대의 끝에 장난감(쥐나 솜방망이)' 달린 것이에요. 다른 ...
아랭님 15.12.18 조회 363
Read More
안녕하세요 고양이 관련 질문 중에서 중성화 수술, 발정 증상만큼 많은 것이 화장실 문제랍니다. 대표적으로 '데리고 온 고양이가 화장실을 전혀 쓰지 않아요', '고양이가 갑자기 화장실을 쓰지 않아요&...
아랭님 15.12.18 조회 1248
Read More
안녕하세요 요즘 많이 보이는 질문중 하나가 바로 '중성화 수술, 발정증상'이랍니다. 개와 고양이는 발정증상이 뚜렷하게 차이가 있어 많은 분들이 '갑자기 내 고양이가 왜 이러지?'하곤 당황하시더...
아랭님 15.12.17 조회 1418 댓글 2
Read More
고양이를 하루종일 보고 있으면 제일 많이 보이는 모습은 바로 자는 모습이에요. 얼마나 열심히 자는지 저도 이렇게 많이 자고 싶다는 생각을 하곤 한답니다. 그 다음은 무엇일까요? 저희집의 육묘는 그루밍하는 모...
아랭님 15.12.16 조회 675
Read More
매번 시작하는 이야기가 비슷하지만 이것 역시 코코를 처음 데리고 왔을 때 일이랍니다. 한눈에 반해서 데리고 와 집에서 행복에 겨워 침대에 누워있는데 코코가 옆에 와서는 '그르렁~그르렁~' 이상한 소리...
아랭님 15.12.15 조회 950
Read More
안녕하세요 집사님들의 고양이도 똥꼬발랄한가요? 저는 똥꼬발랄한 육묘와 함께 생활하면 하루가 정말 정신없이 지나간답니다. 넓지도 않은 집의 끝에서 끝까지 두 마리씩 혹은 세 마리씩 우다다를 시전하시는데 보...
아랭님 15.12.14 조회 1621
Read More
집사님들 혹시 고양이를 데리고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배나 비행기를 탄 적이 있으신가요? 저는 자가용을 이용하거나 부득이한 경우 콜택시에 전화하여 미리 고양이를 데리고 타야하는 상황을 알리고 이용한답니다....
아랭님 15.12.14 조회 1871 댓글 1
Read More
고양이 필수용품중 스크래쳐가 들어가는 것, 기억하고 계시죠? 발톱정리와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매일 몇 번씩 '벅벅' 스크래쳐를 이용하는 우리 고양이들. '저렇게 열심히 발톱을 갈고 있는데 발톱을 ...
아랭님 15.12.13 조회 620
Read More
건강한 고양이에게 필수적인 건 바로 무엇을 먹느냐겠죠. 많은 분들이 어떤 사료가 좋은지, 어떤 캔, 파우치 종류가 좋은지 또 생식은 어떻게 만드는 것 좋은지 항상 고민하고 계실 거예요. 저도 모래에 이어 여전히...
아랭님 15.12.13 조회 684
Read More
고양이를 키우면서 아마 100% 모래에 만족하는 집사님은 없을 거예요 한 제품은 응고력은 좋은데 먼지 날림이나 사막화가 너무 심하고 다른 한 제품은 사막화는 괜찮은데 응고력이 좋지 않아 부스러지고, 또 어떤 건...
아랭님 15.12.13 조회 645
Read More
제가 코코를 데리고 온 것은 고양이 샵에 그냥 어떤 고양이들이 있는가 구경만 하러 갔을 때였어요. 거기서 코코에게 한눈에 반해서 그날 바로 데리고 왔더랬죠. 아무런 준비도 없이 말이에요. 그래서 샵에서 정말 ...
아랭님 15.12.12 조회 479
Read More
예쁘고 사랑스러운 고양이. 보기만 해도 마음이 편안해지는 고양이와 매일매일 함께 생활한다면 생각만 해도 정말 행복하지요. 그렇게 핑크빛 일상을 상상하며 입양을 준비하시는 분들! 고양이와의 행복한 생활을 하...
아랭님 15.12.12 조회 1807
Read More
제가 하루종일 인터넷에서 고양이에 대한 정보를 수집할 때였어요. 어디서 봤는지 기억은 나지 않는데 어떤 집사님께서 고양이 미용을 맡겼는데 글쎄 미용하시는 분이 털만 민 게 아니라 수염까지 잘라버렸다고 올리...
아랭님 15.12.10 조회 2041
Read More
CATORY© Designed by Donza.